홈으로
목재문화체험, 새로운 활로를 모색하다
  • 등록일2021-03-30
  • 조회247
-국립산림과학원, 목재문화체험 분야 전문가 초청 세미나 개최-

□ 산림청 국립산림과학원(원장 박현)은 3월 29일(월) 목재이용연구부동 목재이용회의실에서 ‘목재문화체험의 효과성 분석 및 개선방안’이라는 주제로 전문가 초청 세미나를 개최하였다고 밝혔다.

○ 국립산림과학원은 목재문화 확산을 위해 목재의 사회?문화?교육적 가치를 발굴하고 있으며, 목재문화 활성화 로드맵 구축 및 단계별 실행계획을 수립하고 있다.

○ 특히, 목재문화체험 인프라 확충 및 콘텐츠 다양화 방안을 마련하기 위하여 목재문화체험장의 재료, 인력, 장비, 시설 등의 운영실태를 조사하고 있으며, 이를 통해 개선안을 도출하고 참여자 맞춤형 프로그램 개발을 진행하고 있다.

□ 이번 세미나에서는 금산군청 허진아 주무관이 2015년에 개장된 금산 목재문화체험장을 중심으로 ‘목재문화체험의 효과성 분석 및 개선방안 ’을 발표하고, 목재문화체험장의 인프라 확충과 콘텐츠 다양화에 대한 토의가 진행되었다.

○ 국내 목재문화체험장은 국산재 이용 촉진 및 목재문화 활성화를 위해 2005년부터 설립되어, 현재 37개소가 운영되고 있다. 하지만 최근 코로나-19로 인해 체험객 감소와 콘텐츠 부재로 운영에 어려움을 겪고 있어 이에 참석자들은 비대면 콘텐츠 개발 및 프로그램 다양화가 필요하다고 의견을 모았다.

□ 국립산림과학원 목재이용연구과 손동원 과장은 “목재문화체험은 기존의 목공체험 중심에서 벗어나 전시?교육?체험을 연계한 차별화된 콘텐츠의 개발과 보급이 필요하다.”라며 “현재 코로나-19로 목재문화체험장이 위기상황에 놓여있지만, 이를 발판삼아 목재문화체험의 인프라 확충 및 콘텐츠 다양화 방안 연구를 지속적으로 추진하겠다.”라고 말했다.

목재문화체험, 새로운 활로를 모색하다 이미지1 목재문화체험, 새로운 활로를 모색하다 이미지2 목재문화체험, 새로운 활로를 모색하다 이미지3

담당부서
연구기획과 
작성자
김문섭  메일보내기
키워드
 
연락처
02-961-2582 
첨부파일
  • 세미나 사진.jpg [3.4 MB] 첨부파일 다운로드
  • (참고)금산목재문화체험장(교사연수프로그램).jpg [298.7 KB] 첨부파일 다운로드
  • (참고)아이들이 만든 목재 공예품.jpg [307.1 KB] 첨부파일 다운로드
  • (보도자료)목재문화체험, 새로운 활로를 모색하다.hwp [398.5 KB] 첨부파일 다운로드

  • ※ 시스템관리를 위해 15MB가 넘으면 문서뷰어가 제한 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