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고기능성 참나물 생산 가능해진다

등록일 : 2021-04-13

조회 : 161

-국립산림과학원, 천연물질 처리로 참나물 기능성 물질 증진 방법 밝혀-

□ 산림청 국립산림과학원(원장 박현)은 봄철 산나물인 참나물에 천연물질을 처리한 결과 항염, 항산화 등에 효과가 있는 유용성분 ‘페닐프로파노이드’의 함량이 증가했다고 밝혔다.

○ 참나물에 반응 유도물질인 메틸자스모네이트, 살리실산, 키토산을 3일 간격으로 2~4회씩 총 9일 동안 처리한 결과, 페닐프로파노이드의 함량이 무처리군(10.20mg/g)과 비교하여 메틸자스모네이트(13.78mg/g), 살리실산(14.14mg/g), 키토산(14.63mg/g) 순으로 각각 1.35배, 1.39배, 1.43배씩 높아졌다.

○ 이번 연구결과를 활용하여 기존 재배방식에 천연물질을 처리하면 고기능성 참나물을 생산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 참나물[Pimpinella brachycarpa (Kom.) Nakai]은 산형과의 방향성 여러해살이풀로, 주로 한국 및 중국 동북부의 산지 나무 그늘에서 자라며 독특한 향으로 기호성이 높은 식용식물이다.

○ 참나물은 주로 쌈 채소, 나물 및 튀김으로 섭취하며, 한방에서는 뿌리를 야촉규(野蜀葵), 잎은 야근채(野芹菜)라고 부르며 간염과 고혈압 치료에 이용하고 있다. 그 밖에도 신경통, 강장, 해열, 지혈 빈혈, 부인병 등에 효과가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 이번 연구 결과는 ‘참나물 내의 페닐프로파노이드 함량 증진 방법(출원번호:10-2021-0037716)’으로 특허출원을 완료하였으며, 참나물을 비롯하여 다른 고기능성 산채류 생산에도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 산림약용자원연구소 박홍우 박사는 “앞으로 산나물의 품질향상을 위해 기능성 성분증진, 대량증식 기술 개발 등의 지속적인 연구를 지속하겠다.”라고 전했다.

고기능성 참나물 생산 가능해진다 이미지1 고기능성 참나물 생산 가능해진다 이미지2 고기능성 참나물 생산 가능해진다 이미지3 고기능성 참나물 생산 가능해진다 이미지4

담당부서
연구기획과 
작성자
김문섭  메일보내기
키워드
 
연락처
02-961-2582 
첨부파일
  • (보도자료) 고기능성 참나물 생산 가능해진다.hwp [7047680 byte] 첨부파일 다운로드
  • 참나물 지상부 및 뿌리.JPG [6218521 byte] 첨부파일 다운로드
  • 살리실산.JPG [52914 byte] 첨부파일 다운로드
  • 메틸자스모네이트.JPG [54891 byte] 첨부파일 다운로드
  • 키토산.JPG [50915 byte] 첨부파일 다운로드